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코로나 이후를 준비하는 김천종합스포츠타운

기사승인 2020.04.09  15:09:22

공유

- 스포츠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김천종합스포츠타운 정비활동 점검[사진제공=김천시]

[김천=환경일보]최달도 기자 = 코로나19 사태로 공공체육시설들이 휴관중인 가운데 김천종합스포츠타운은 코로나 이후를 준비하며 하루가 바쁘게 돌아가고 있다.

코로나19가 안정기에 접어들면,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시설로 스포츠 복지혜택을 확대함은 물론, 전국 어느 곳 보다 비교우위에 있는 스포츠 인프라를 이 기간에 집중 정비하여 전국단위대회 및 전지훈련 유치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자 한다.

김천실내수영장은 24억원을 투입하여, 현재 샤워실 등 내부시설 보수와 수배전반 교체는 완료하였으며, 4월말 까지 녹막이 예방을 위한 지붕 보수공사와 전동롤스크린 및 공조시스템도 교체할 계획이다.

또한, 4억원을 들여 터치스크린과 다이빙보드 등 경기용 기구를 보강하여오는 9월로 예정된 수영장 재공인 획득에도 차질 없이 준비하고 있다.

종합운동장 역시 10억원을 투입하여 20년 된 노후 화장실을 현대식으로 새롭게 단장하고 있으며, 실내체육관과 국민체육센터도 1억원을 들여 마루 바닥을 정비중에 있다.

그 밖에도 지난해 15억원을 들여 노후된 실외테니스장 20면 전체를 LED 조명으로 교체하여 선수 및 동호인들의 경기력 향상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있으며, 실내테니스장 코트 4면도 5억원을 들여 전면 교체할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김천종합스포츠타운이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주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더 큰 기여를 할 수 있도록 휴관기간 동안 시설 정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천시는 종합스포츠타운 정비를 위해 지난해 생활SOC 사업 등 국‧도비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국비 14억원, 도비 11억5천만원 등 25억 5천만원을 확보한바 있으며, 시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제2스포츠타운 조성사업도 현재 도시관리계획(체육시설)결정 용역을 착수하였으며, 4월중 한국지방행정연구원에 타당성 조사를 의뢰 할 예정으로 행정절차를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도춘회 스포츠산업과장은 “4월중 김천종합스포츠타운 정비를 완료하고, 실내수영장 등 재 개장 여부는 코로나19 상황 변화를 지켜본 뒤 시민들께 알릴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최달도 기자 daldo99@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