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철강제품에도 환경성적표지 인증

기사승인 2019.04.19  11:05:49

공유
default_news_ad2

- 선재 등 32개 포스코 철강제품, 환경성적표지 인증서 수여

[환경일보]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선재, 후판 등 32개 철강제품을 대상으로 4월18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포스코(대표이사 최정우)에게 인증서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은 선재, 후판, 도금강판(HGI), 기가스틸(980DP) 등 32개 제품으로 건설·조선·자동차·산업기계 분야에서 핵심 기초 소재로 사용되고 있다.

철강산업은 특히 자동차, 조선, 건설, 가전 등 전후방 산업에 대한 영향력이 큰 분야로,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이번 철강제품의 환경성적표지 대거 인증을 통해 산업계 전반에서의 제품 환경성 개선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배상용 친환경사업처장(사진 왼쪽)은 4월18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조경석 포스코 에너지환경기획그룹장과 함께 환경성적표지 인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 <사진제공=한국환경산업기술원>

이번에 인증 받은 고장력 자동차 강판으로 개발된 기가스틸(980DP)은 자동차 사용단계에서 연비 향상 및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기여할 수 있다.

또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강건재는 녹색건축인증(G-SEED) 심사기준에 적합하면 평가 시 가점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친환경 건축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제품의 환경성 정보를 평가해 제공하는 환경성적표지제도를 2001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3156개 제품에 대해 인증하고 관련정보를 누리집에서 제공하고 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배상용 친환경사업처장은 “이번 인증을 통해 철강분야의 온실가스 배출 등 환경영향을 세부적으로 파악할 수 있었으며, 철강 산업뿐 아니라 전후방 산업분야까지 환경성적표지 인증이 확산 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