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온라인 자동차 등록 활성화 추진

기사승인 2020.09.16  09:42:41

공유

- 자동차365 누리집, 신규등록 자동차번호 선택 및 인지세 납부 서비스 도입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자동차365 사이트 이용자의 편의 증진을 위해 자동차 번호 선택기능, 인지세 납부 간소화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자동차365’를 이용해 온라인으로 자동차 신규 등록을 신청하면 무작위로 1개의 등록번호를 부여받아야 하는 반면 직접 등록관청을 방문해 신규 등록을 신청할 경우에는 10개의 등록번호 중 희망하는 등록번호 1개를 선택할 수 있었다. 

또한 자동차 신규 등록 시 신청인은 개별적으로 전자수입인지를 구매해 등록관청에 제출해야 하고, 관청이 개별 확인처리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22일부터는 ‘자동차365’에서 신규 등록 시에도 10개의 등록번호를 제공하고, 소유자가 희망하는 등록번호 1개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개선해 자동차 온라인 등록을 활성화한다.

인지세 납부 간소화서비스 전·후 비교 <자료제공=국토교통부>

‘자동차 365’ 누리집을 통해 등록관청을 방문하지 않고 온라인으로 자동차 등록업무를 처리할 수 있으며, 이번 서비스를 통해 더 많은 국민이 편리하게 등록업무를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자동차 제작사가 전자수입인지 업무대행업체(한국무역정보통신)로부터 사전에 인지를 일괄 구매하면 시스템상으로 확인 처리가 되도록 인지세 납부 서비스를 간소화했다.

이를 위해 국토교통부는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무역정보통신(KT-NET) 간 시스템 연계를 통해 간소화 서비스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인지세 납부 간소화서비스 시범운영 개시(7.21~) 후 전자수입인지 처리건수는 일일 20여 건에서 3500여 건으로 대폭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자동차운영보험과 이중기 과장은 “코로나19 사태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고 있는 만큼 온라인 자동차 등록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면서 “인지세 납부 간소화 서비스에 대해서도 한국교통안전공단 등과 사전협의를 통해 이용이 가능한 만큼 많은 자동차 제작사들이 관심을 갖고 참여해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