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환경부, 댐 운영관리 전반 긴급 조사

기사승인 2020.08.15  11:59:16

공유

- 이번 집중호우 당시 주요 댐 운영 적정성 조사‧분석

[환경일보]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최근 집중호우 시 주요 댐의 운영·관리가 적정했는지를 객관적으로 검증하기 위한 절차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14일 섬진강댐, 용담댐, 합천댐 등 하류 홍수피해 지역의 댐 운영·관리 적정성을 조사하기 위해 ‘댐관리 조사위원회(이하 ‘위원회’)’ 구성에 착수했다. 위원회 구성되기 이전에라도 다음 주부터 사전조사를 즉각 개시한다.

조명래 환경부장관이 14일 오후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전남 곡성군 고달리 제방붕괴 현장을 방문하여 복구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제공=환경부>

위원회 구성은 조사의 특성을 고려하여 관련 분야 전문가와 객관적 검증을 위해 위원장은 민간위원장으로 하며, 위원은 섬진강댐, 용담댐, 합천댐 등 권역별로 지자체, 관련 학회 및 지역협의체 등으로부터 추천을 받아 구성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에서는 방류량·방류시기 및 기간, 방류통보 여부 등 댐 운영의 적정성뿐만 아니라, 관련 기준 등 댐 운영·관리 전반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환경부 조명래 장관은 14일 오후 섬진강댐 및 하류지역을 방문해 지역의 의견을 청취하고 “지역주민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댐 운영 적정성에 대해 객관적이면서도 신속한 검증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