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화성시, 2020년 송산포도축제 취소 결정

기사승인 2020.08.03  17:57:54

공유

- 배달․드라이브스루 등 비대면 판촉 행사로 전환

화성시청 전경.

[화성=환경일보] 이기환 기자 = 화성시는 올해 9월5일~6일(2일간) 개최 예정이었던 ‘제8회 화성송산포도축제’를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확산 방지 및 시민 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하고 비대면 판촉행사로 전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화성시와 화성송산포도축제추진위원회는 최근 긴급위원회를 개최해‘최근 코로나 19의 소규모 집단 감염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고, 가을철 대유행에 대한 우려가 있는 상황’이라며 정상적인 축제 추진이 어렵다고 판단하여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다만 축제 취소에 따른 농가 피해발생이 예상되어 기존 야외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축제가 아닌 언택트(비대면)방식으로 판매행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주요방식은 관내 기업체나 관공서를 대상으로 사전구매신청을 받아 농산물을 배달하는 배달 마케팅과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에 장터를 개설하고 접촉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드라이브 스루나 딜리버리(배달대행)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김조향 화성시 농식품유통과장은“시민들의 안전을 고려해 올해 화성송산포도축제가 취소되었으나 다양한 판촉행사를 통해 화성송산포도를 알리고 판매 할 예정”이라며 “내년에는 화성송산포도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안전하고 흥미로운 콘텐츠를 개발해 시민과 관광객이 즐겁고 행복한 축제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화성송산포도축제’는 매해 9월 첫째주 주말에 화성시 서신면 궁평항에서 개최해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한 화성시의 대표 축제로 지난해에는 약 20만명의 방문객이 축제장을 찾아 약 14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이기환 기자 gh331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