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모범 다자녀가정·출산친화기업(단체)’ 표창 시상

기사승인 2020.08.01  16:40:18

공유

- 부산시, 11월1일 제13회 다자녀가정의 날 기념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1월1일 ‘제13회 다자녀가정의 날’을 맞아 10월30일 개최하는 다자녀가정의 날 기념식에서 여러 자녀를 훌륭하게 키워내며 모범적인 생활을 하는 모범 다자녀가정 10명과 지역사회 출산장려분위기 조성에 적극 동참하며 소속 직원을 위한 출산장려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출산친화기업(단체) 4곳 등에 대한 부산광역시장 표창을 시상한다.

이번 표창 시상은 자녀출산과 양육에 적극적인 다자녀가정을 우대하고 이를 통해 출산을 장려하며 가족 친화적인 사회분위기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편 표창 대상자는 오는 9월18일까지 16개 구·군에서 대상자를 기관·단체장의 추천으로 접수를 받는다.

'모범 다자녀가정'은 추천일 기준 3년 이상 부산시에 거주한 자를 기준으로 하며, '출산친화기업(단체)'은 현재 부산에 입주(등록)한 지 2년 이상된 기업(단체)을 기준으로 한다.

표창 추천권자는 구청장·군수와 기관·단체장이며, 추천받은 사람(업체) 등은 공적심사위원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다.

이번에 선정된 모범 다자녀가정과 출산친화기업(단체)는 오는 10월30일 ‘다자녀가정의 날 기념식’에서 부산광역시장 표창 수여를 받는다.

또한 표창 대상자는 추천서와 공적조서·증빙자료 등의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아이다(多)가치 키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부산시 출산보육과 또는 주소지 관할 구·군의 복지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전혜숙 부산시 여성가족국장은 “이번 모범 다자녀가정과 출산친화기업(단체) 포상이 다자녀가정에 대한 사회적 우대 분위기를 조성하고 출산친화적 기업문화 확산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