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국립수산과학원, 책임운영기관 “최우수기관” 선정

기사승인 2020.06.03  18:38:39

공유

-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 2년 연속 S등급 수상

국립수산과학원전경<사진=손경호기자>

[기장=환경일보] 손경호 기자 = 기장군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최완현)은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 최우수등급(S등급)에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50개 책임운영기관을 대상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종합평가이며, 국립수산과학원은 작년 우수기관(S등급)에 이어 올해 최우수기관(S등급)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책임운영기은 조직·인사·예산 운영상의 자율성을 바탕으로 성과에 대해 책임을 지는 행정기관(연구·조사·의료·문화 등 53개 기관 지정·운영 중이다.

53개 책임운영기관 중 3개 기관(중앙책임운영기관1, 신규 지정2) 제외됐고 최근 3년간 국립수산과학원 평가 결과 는 2018년우수(A등급) ▷2019년우수(S등급) ▷2020년최우수(S등급) 받았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수산현안 대응기술 개발’, ‘미래대비 수산기술 혁신’, ‘지속가능한 수산업 실현’ 및 ‘국제화 및 산업화 역량강화’ 등 4대 전략방향으로 수립하여, 수산과학기술 혁신을 이끄는 글로벌 연구기관을 실현하기 위해 매진해 왔다.

적극적인 조직 혁신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통하여 대외적으로는 국민참여 기회 확대 및 기관간의 협업 체계를 구축하였고, 대내적으로는 기관 내부와의 소통 활성화와 분야간 융합 및 협업을 통한 융·통과제 추진으로 지속적인 연구성과를 창출했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어업인 소득증대와 수산업 현장 애로사항 해결을 위하여 지난해에 “빅데이터·모바일 시스템을 활용한 수산재해 대응 체계 강화”, “친환경 아쿠아포닉스 기술 개발”, “곤충배합사료 개발 및 산업화” 등을 추진했다.

수산현장에서 현안을 해결하는 “찾아가는 국립수산과학원”을 운영하여 수산피해 저감, “과학적 경보시스템을 이용한 효과적 수산자원관리체계 구축”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연구성과들과 현장지원 체계 구축 등을 통해 그동안 행정안전부 주관 책임운영기관 서비스혁신 공유대회 우수, 해수부 정부혁신 우수사례 우수, 공공 빅데이터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 재정사업 자율평가 우수 등 다수의 대외표창을 수상했다.

최완현 국립수산과학원장은 “내년 근현대 수산과학연구 100년을 맞이하는 의미 있는 시점에서 책임운영기관 평가 중 가장 높은 등급인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에 자부심과 함께 막중한 소명 의식을 느낀다”며, “수과원이 개발한 우수한 연구성과들이 수산업 현장에 보다 널리 활용될 수 있도록 기관역량을 더욱 집중하고 앞으로 글로벌 연구기관으로 적극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손경호 기자 gijang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