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재생에너지 경제 구축 시급”

기사승인 2020.02.14  18:31:21

공유

- 재발협 ‘재생에너지산업 발전 위한 10대 정책’ 발표

재생에너지산업발전협의회 관계자들이 국회 정론과 기자회견서 정책 제안을 발표하고 있다.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한국재생에너지산업발전협의회(이하 재발협)는 13일 ‘재생에너지 총선 10대 정책 제안’을 발표했다.

재발협은 기후위기 극복에 이바지하고, 재생에너지 산업경쟁력 고도화·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통해 대한민국이 세계 재생에너지산업 메카로 성장하기를 염원하며 10대 정책을 제시했다.

위성곤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은 이날 “산업계․학계․시민사회로 구성된 재발협은 대한민국 재생에너지를 대표하는 조직으로 재생에너지 산업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정부·여당에서 재발협의 10대 제안을 심도 있게 검토하고, 적극적으로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우식 재발협 사무총장(한국태양광산업협회 상근부회장), 홍기웅 공동대표(전국태양광발전협회 회장), 손정락 공동대표(한국소형풍력협의회 회장)는“세계는 지금 탄소배출경제시스템에서 재생에너지 경제로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다”면서 “각 당이 총선에 10대 정책제안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범국가적으로 재생에너지 경제 구축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재생에너지 경제 구축 시급”

재발협은 산업과 시장과 제도 부분의 정책제안을 발표했다. 우선 산업 분야는 ▷태양광산업 국가전략산업 지정·육성 ▷재생에너지 경제특구 조성으로 세계 재생에너지산업 메카로 견인 ▷RE100(재생에너지 100%) 활성화 기반 조성 ▷재생에너지원별 산업경쟁력 강화다.

시장 분야는 ▷재생에너지 소규모 사업자 생태계 활성화 ▷재생에너지 컨트롤 타워·원스탑 서비스 체계 구축 ▷전력 계통문제 해결과 분산전원 시스템 정착을 강조했다.

제도 분야는 ▷에너지전환법 제정 ▷재생에너지 3020 목표 상향 조정 ▷맞춤형 전력체계 구축과 요금제도 도입이다.

한편 이번 정책제안은 재발협에 참여하는 산업계·학계·시민사회계 관련 단체의 대표자 간의 수차례 정책간담회를 통해 만들어졌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