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경기도의회, 주민과 ‘하천 정비’ 방향 모색

기사승인 2019.12.06  16:05:06

공유
default_news_ad2

- 오명근 의원, ‘서정천·둔포천·도대천’ 정비사업 앞서 각계 의견 수렴차 설명회 열어

경기도의회 오명근 의원은 6일 하천 정비사업에 대한 주민들과의 설명회를 가졌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환경일보] 정재형 기자 =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명근 의원(더불어민주당, 평택4)은 6일 ‘서정천·도대천·둔포천 하천 정비사업’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하천 정비 시행에 앞서 서정천 등 3개 하천 정비사업을 설명하고 나아가 주민들의 의견 청취를 위해 마련된 이번 설명회에는 오명근 도의원, 경기도 하천과, 평택시 건설하천과, 용역사 평화엔지니어링 관계 실무자 및 주민들이 참석했다. 

이날 주민들은 “충분한 교량폭과 원만한 도로폭이 확보됐으면 한다”면서 “정비사업을 통해 발생할 수 있는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했으면 한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오 의원은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하천정비사업을 실시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사업 중간 설명회를 내년 농번기 이전에 마련하겠다”면서 “주민설명회를 통해 관계 실무자들과 주민들이 유의미한 의견을 나눠, 정비사업이 더 나은 결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 의원에 따르면 이번 하천 정비사업은 홍수방어능력을 높여 하천기능을 제고하자는 취지로 내년 4월경 ‘2차 주민설명회’를 거쳐 이르면 하반기 착공 예정이다.

   

정재형 기자 jjh112233@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