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산업기사 취득 즉시 자격증 발급 완화된다”

기사승인 2019.11.07  18:11:14

공유
default_news_ad2

- 산림청, 11월 5일 ‘산림기술법 시행령’ 개정안 시행

[환경일보] 이광수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6일 산림기술자 초급의 진입장벽 완화 등의 내용을 포함한 ‘산림기술법 시행령’ 개정안을 11월 5일부터 시행했다고 밝혔다.

'산림기술법'이란 산림기술의 연구·개발을 촉진하고 산림기술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산림기술 수준을 향상시키고 산림사업의 품질·안전을 확보해 국민경제의 발전에 기여하고자 제정된 법이다.

지난해 11월 산림기술법 시행 이후 한국산림기술인회, 산림조합 등 많은 국민들이 민원을 제기한 산림기술자 초급 발급조건이 이번 개정안을 통해 완화됐다. 이를 통해 산림일자리가 확대 될 전망이다.

'산림기술법 시행령' 개정 전후 비교표 <자료제공=산림청>

시행령 개정 이전에는 산업기사 자격 취득 후에 산림분야 업무를 2년 이상 참여해야 기술초급 자격증을 발급 받을 수가 있었으나, 개정에 따라 산업기사 취득 즉시 자격증을 발급 받을 수 있도록 완화됐다.

그 외 행정지침으로 운영되던 산림기술자등의 자격요건과 관련된 경력 세부기준을 산림청장이 고시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했으며, ‘산림자원법’ 개정에 따라 신설된 산림복원사업에 대한 기술자 배치기준(2020.1.1부터 시행)을 마련해 사업의 품질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산림청 이원희 산림일자리창업팀장은 “산림사업 관련 협회, 산림기술자, 산림분야 취업자 등 산림사업 참여에 어려움을 주는 법령을 지속적으로 찾아 정비해 산림산업 종사자 불편 해소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광수 기자 rhkdtn11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