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기후위기, 모두가 함께 행동할 때입니다"

기사승인 2019.09.21  18:17:10

공유
default_news_ad2

- 기후위기 비상행동, 21일 대학로 혜화역에서 진행

기휘위기 비상행동에 참석한 시민 및 단체들 <사진=임나리 객원기자>
기후위기 비상행동 참여한 사람들 <사진=이은주 객원기자>
기후위기 비상행동 거리행진에 참여한 시민들 <사진=임나리 객원기자>

[대학로=환경일보] 오동재 객원기자 = 지구 기온 1.5도 상승을 막기 위한 전 세계 사람들이 9월20일부터 27일까지 ‘기후파업(Climate Strike)'를 선언했다. 

이러한 가운데 21일 오후 3시부터 대학로 혜화역에서는 기후변화, 환경 등에 관심 있는 시민, 단체들이 모여 ‘기후위기 비상행동'에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사람들은 기후위기 상황을 알리고 제대로 된 대응을 정부와 기업, 사회 전체에 촉구하기 위해 거리 행진(대학로~보신각), 각종 퍼포먼스 등을 펼쳤다. 

 

<관련기사 추후 게재>

오동재 객원기자 ohdongdong@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