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기사승인 2019.09.09  16:32:16

공유
default_news_ad2

- 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수상작 발표, 총 상금 1500만원 수여

[환경일보]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송재용)과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이사장 정회석)는 9일 양 기관이 공동으로 주최한 제4회 자원재활용공모전 수상작을 선정‧발표했다.

올해 공모전은 ▷포스터 부문에서 박제헌 씨가 제출한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영상 부문에서는 정금일 외 2명(팀명 업사이드다운에이)의 작품 ‘플라스틱 분리배출, 지금 시작하세요!’가 각각 영예의 대상에 선정됐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장관 표창과 함께 200만원(포스터), 300만원(영상)의 상금이 주어진다.

이번 공모전은 올바른 분리배출 및 빈병반환 실천유도를 주제로 7월1일부터 8월14일까지 진행됐다.

포스터 266건, 영상 111건 등 총 377건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공모 작품은 초등부, 중고등부, 일반 및 대학생 부문으로 나눠 접수한 뒤, 외부 전문가들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작을 선정했다.

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포스터 대상을 수상한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자료제공=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포스터 부문 대상작으로 선정된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은 올바른 방법으로 분리배출을 하면,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이 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대중들에게 설득력 있고 확실한 주제 부각을 알림과 동시에 아이디어가 신선해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영상부문 대상작인 ‘플라스틱 분리배출, 지금 시작하세요’는 매년 다량의 플라스틱 쓰레기로 인해 자연 및 해양생물에 나쁜 영향을 미친다는 내용의 경고 메시지를 생수병에 넣는 아이디어를 통해 대중들의 인식전환을 이끌어 낸 점이 돋보였다.

공모전 수상작은 공제조합과 유통센터 홈페이지, 페이스북 등 기관의 SNS채널은 물론, 추후 환경과 관련된 캠페인 및 자원순환의 소중함을 알리는 대국민 홍보물로 활용된다.

올해 공모전은 대상인 환경부장관상을 비롯, 최우수상인 공제조합 이사장상과 유통센터 이사장상, 우수상, 장려상 등 총 23개 입상작에 표창과 함께 총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수상작은 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시상식은 9월17일 오후 3시 서울 방배동 유통센터 세미나실에서 열린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