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저출산 대응모델 육성 공모사업 선정

기사승인 2019.07.11  09:19:51

공유
default_news_ad2

-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지역사회 만든다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지역마다 여건이 달라 획일적 접근이 어려운 저출산 문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자치단체별로 맞춤형 해법을 제시한 6개 사업을 선정해 총 20억원을 지원한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3월, 전국 243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저출산 대응모델 육성 사업’을 공모했으며, 시·도의 사전심사를 거친 25개 사업을 대상으로 민간전문가 등이 참여해 서면심사, 현장실사, 최종 심사를 통해 사업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자치단체는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세를 지원받아 임신·출산·양육 등 저출산 관련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지역거점센터를 구축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사회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최종 선정된 6개 지방자치단체는 ▷대전광역시 ▷경기 시흥시 ▷전북 김제시 ▷전남 영광군 ▷경북 문경시 ▷경남 합천군이다.

향후 행정안전부는 선정된 6개 사업의 진행상황과 사업운영 성과를 주기적으로 점검해 사업의 실효성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김현기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이번 공모사업이 자치단체의 저출산 문제 해소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이 더 높은 삶의 질을 누릴 수 있는 자양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맞춤형 저출산 대응 우수시책을 적극 발굴해 확산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