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수산물 가격안정 위해 정부비축 1만1659톤 방출

기사승인 2019.05.15  15:47:32

공유
default_news_ad2

- 주요 전통시장, 대형마트에서 명태 등 약 10~30% 할인 판매

정부는 방출된 품목들이 권장 판매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는지 점검해 수산물 가격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환경일보]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어한기 등을 맞아 5월17일(금)부터 6월11일(화)까지 26일간 정부비축 수산물 1만1659톤을 방출한다고 밝혔다.

품목별 방출량은 ▷명태 9403톤 ▷고등어 1012톤 ▷오징어 524톤 ▷갈치 616톤 ▷참조기 104톤으로, 해양수산부는 방출기간 동안 가격 변동상황과 수급여건을 고려해 방출 물량을 탄력적으로 조정할 계획이다.

이번에 방출하는 정부비축 수산물은 소비자들이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전국 주요 전통시장에 우선 공급하고, 대형유통업체에 배정한 후 남은 양은 도매시장 또는 전자입찰(B2B)에 배정할 계획이다.

방출 수산물은 품목별 권장 판매가격이 지정돼 시중 가격보다 약 10~30% 낮은 가격에 공급하며,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전통시장과 마트 등을 대상으로 방출된 품목들이 권장 판매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는지를 점검해 수산물 가격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 황준성 유통정책과장은 “국산 수산물 생산이 감소되는 시기인 5월에 정부비축 수산물을 공급하여 우리 소비자들이 고품질의 수산물을 적정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