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안양시, 올해 첫 취업박람회 '자동차산업 분야' 집중

기사승인 2019.02.20  19:35:19

공유
default_news_ad2

- 27일 시청 별관 홍보홀, 구인기업 10곳 참여 50여명 채용

안양시청

[안양=환경일보] 장금덕 기자=안양시(시장 최대호)가 오는 27일 오후 2~4시 금년 첫 개최하는 취업박람회는 자동차산업분야에 집중한다.

시청사별관 홍보홀에서 열리는 이날 취업박람회에는 10개 구인기업이 참여해 5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날 박람회에는 자동차부품 업체로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과 연계해 ㈜코마탁코리아, 인경상사, ㈜에이치티시스템, ㈜이진스, ㈜엠텍스 등이 참여한다.

또 일반기업으로는 ㈜케이에이디, ㈜서울랜드, 중앙요양원, 쿠팡, 해동우남 등에서도 인력채용을 위해 이곳을 찾을 예정이다.

특히 자동차부품업체로 참여하는 기업은 해당분야 퇴직자를 채용할 경우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채용지원금 명목으로 1명당 최대 150만원을 6개월 동안 지원받게 된다.

이날 박람회장을 방문하는 구직자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컨설팅을 받아 볼 수 있으며, 이력서용 사진을 무료로 촬영할 수 있는 기회도 갖게 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오는 4월 시의회앞 광장에서 개최 예정인 두 번째 취업박람회를 비롯해 올해 모두 7차례 취업박람회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금덕 기자 jkk040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