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천안시, 음식물류 폐기물 배출·처리 홍보영상 제작

기사승인 2019.02.12  17:10:20

공유
default_news_ad2

- 음식물류 폐기물 적정 분리 배출 협조 당부

음식물 폐기물 처리 홍보영상

[천안=환경일보] 정승오 기자 = 천안시가 음식물류 폐기물의 효율적인 자원화를 위해 올바른 음식물류 폐기물 분리 배출 방법 홍보에 힘을 쏟고 있다.

시는 음식물류 폐기물 분리 배출 요령 및 음식물 자원화시설 운영 현황 홍보영상을 제작해 배포했다.

이번 홍보영상은 시민들이 음식물류 폐기물 분리배출 방법을 알기 쉽게 구성됐으며, 시 홈페이지 미디어소통센터 내에 시민 누구라도 활용할 수 있도록 게재됐다.

지난해 기준 천안시 음식물류 폐기물 발생량은 하루 약 114톤, 한 해 평균 4만1000톤에 달한다.

음식물류 폐기물은 건식사료 등으로 자원화하고 있으나 비닐, 이물질 등 혼합배출로 자원화에 어려움이 있어 성숙한 시민의식과 협조가 필요한 실정이다.

음식물류 폐기물에 넣어서 안되는 물질은 ▷과일의 딱딱한 씨앗이나 견과류 껍질 ▷대파·쪽파·양파 등의 껍질이나 뿌리 ▷육류의 뼈나 털, 갑각류·생선류의 껍데기 또는 뼈 ▷달걀 등의 알껍데기, 잎차 등의 찌꺼기이다.

시는 음식물류폐기물 배출방법 홍보영상 외에도 자원화시설 운영 홍보영상을 관내 학교와 읍·면·동 각종 회의 시 교육자료로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과 부서에 배포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분리 배출된 음식물류 폐기물의 재활용률을 높이고 자원화시설의 최종부산물인 건식사료로의 처리를 과정을 알리기 위해 이번 영상을 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음식물류 폐기물 분리배출 방법을 꾸준히 홍보해 불법 배출을 사전에 차단하고 원활한 자원화시설 운영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정승오 기자 hkib1234@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ad60

전국네트워크

ad6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