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소중한 생명을 구한 바다의 숨은 영웅들

기사승인 2019.02.11  16:29:22

공유
default_news_ad2

-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인명구조 해양경찰관 표창 수여

[환경일보] 해양수산부 김영춘 장관은 2월11일(월) 해양수산부 청사에서 어선사고 인명 구조 등 바다 안전과 국민의 생명 보호에 기여한 유공자 3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이번 장관표창 대상자인 이용복, 심정현, 박승용 경장은 최근 발생한 낚시어선 사고 등 현장에서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심정현, 이용복 경장은 지난 1월11일 경남 통영시 욕지도 인근 해상에서 발생한 낚시어선(무적호, 9.97톤)과 유조선(3000톤급) 충돌사고 현장에서 수중 수색을 통해 에어포켓 내 2명의 생존자를 포함한 4명을 구조하는 등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했다.

왼쪽부터 심정현 경장, 이용복 경장 김영춘 장관, 박승용 경장 <사진제공=해양수산부>

박승용 경장은 휴가 중이던 지난 1월21일 인천공항에서 탑승수속 중이던 시민이 갑자기 쓰러지자 즉시 관세청 직원에게 119 신고를 요청하고, 심폐소생술을 통한 응급조치로 구조대 도착 전에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박 경장은 응급조치 후 조용히 현장을 떠났으나, 목격자가 해양경찰청 누리집에 칭찬의 글을 올리면서 선행이 알려졌다.

김영춘 장관은 이날 표창 수여식에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것이 공직자에게 가장 우선된 임무임을 전 직원이 다시 한 번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