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구리시, 공공 심야약국 지속운영 호응

기사승인 2019.02.11  11:44:04

공유
default_news_ad2

- 돌다리 부근 메디팜365약국 새벽1시까지 연중무휴

공공 심야약국 운영

[구리=환경일보] 김인식 기자 =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365일 연중무휴 새벽 1시까지 약을 구입할 수 있는 ‘공공 심야약국’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시민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경기도와 함께 지원하는 공공 심야약국은 경기도 내 16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구리시는 약사회의 추천을 받아 시민의 왕래가 많은 돌다리 부근의 ‘메디팜365약국’을 공공 심야약국으로 지정하여 운영 중이다.

휴일이나 9시 이후 심야에는 대부분의 약국이 문을 닫아, 갑자기 몸이 불편할 때 약품구입이 어려워 중대한 질병이 아님에도 병원 응급실을 찾아갈 수밖에 없는 상황이 발생하기도 한다.

공공 심야약국은 이러한 상황 발생해도 병원 응급실을 방문하지 않고도 의약품을 구입할 수 있다. 이로 인해 경제적 부담도 덜 수 있고, 전문 약사의 복약 지도도 받을 수 있어 의약품 오남용에 따른 부작용도 최소화할 수 있다.

기타 문의 사항은 구리시보건소 예방의약팀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김인식 기자 isk88kr@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1

환경플러스

ad58

환경이슈

ad54

전국네트워크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